행복청, 반곡동(4-1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 건축공사 발주

장애인, 노인, 아동 등에 맞춤형 보건ㆍ복지 서비스 일괄 제공

박은철 기자 | 기사입력 2020/10/15 [16:45]

행복청, 반곡동(4-1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 건축공사 발주

장애인, 노인, 아동 등에 맞춤형 보건ㆍ복지 서비스 일괄 제공

박은철 기자 | 입력 : 2020/10/15 [16:45]

 

▲ 반곡동(4-1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 조감도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 행정중심복합도시 반곡동(4-1생활권)에 세워지는 광역복지지원센터의 건축공사를 발주하였다고 10월 15일 밝혔다.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추진되는4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는 복지ㆍ보건전문시설로서, 장애인·노인·아동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전문 복지·보건 서비스를 일괄(원스탑, One-Stop)하여 제공할 예정이다.

 

총공사비 338억 원이 투입되는 광역복지지원센터는 1만 5019㎡의 부지에 연면적 1만 3421㎡,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지며 올해 12월 착공하여 2023년 초에 준공할 계획이다.

 

* 나라장터 입찰공고(‘20년 10月) → 공사계약 및 착공(’20년 12月) → 준공(‘23년 초)

 

또한, 광역복지지원센터는행복도시 시민들의 맞춤형 복지ㆍ보건서비스를한 곳에서 해결할 수 있도록 사회복지ㆍ보건시설 등을 통합한 장애인복지 특화형으로 건립할 예정이다.

 

건물 배치의 주요한 특징은 각 영역별로 성격에 맞는 상부가 개방된 중간 정원과 마당을 반영하여 다채로운 외부공간을 연출하도록 설계되었다.

 

지상 1층에는 장애인 관련 프로그램을 집약시켜 접근과 피난이 용이하도록 하였고, 지상 2층에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교류하는 화합의 공간인 어울림홀을 배치하였으며, 지상 3층에는 영역별 야외마루를 계획하여 확장 및 연계활용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신성현공공시설건축과장은 “반곡동 광역복지지원센터는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 등급이 최우수로 설계된만큼 공공건축 경험이 있는우수한 업체가 선정되어, 품격 높은 건축물이 건립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8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