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차량기지 광명이전 타당성 재조사 결정 환영”

김영준 경기도의원, 인천2호선 연장사업 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촉구

피디언 | 기사입력 2020/10/13 [16:37]

“구로차량기지 광명이전 타당성 재조사 결정 환영”

김영준 경기도의원, 인천2호선 연장사업 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촉구

피디언 | 입력 : 2020/10/13 [16:37]

김영준 경기도의원


[세종타임즈] 김영준 경기도의원은 13일 제347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타당성 재조사 결정을 환영하고 인천2호선 연장사업의 제4차 국가철도망 계획 반영을 촉구했다.

김의원은“환경을 파괴하고 도시발전을 가로막는 차량기지 이전을 원점 재검토 하라고 일관되게 주장해 온 광명시와 32만 광명시민은 지난 9월 23일 기획재정부의 구로차량기지 이전 사업 타당성 재조사 결정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김의원은“그동안 광명시는 민·관·정이 함께 구로차량기지 이전반대 공동대책위원회를 중심으로 반대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비록 사업철회라는 목표 달성은 못했지만 타당성 재조사라는 결실을 맺었다”며“지금 부지로의 차량기지 이전은 명분도, 절차적 정당성도 없었고 지금 부지로의 차량기지 이전을 계속해서 추진한다면 광명시민 입장은 단 하나‘결사반대’이다”고 밝혔다.

김의원은“광명시와 광명시민은 명분도 실리도 없는 지금 부지가 아니라면 이웃한 도시, 중앙과 지방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좋은 대안이 마련된다면 관심을 가지고 합리적인 대안을 찾는데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이다”며“또한,‘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사업’을 전제로 한 현재 부지로의‘제2경인선 광역철도 사업’추진은 절대 반대하며 인근 지자체와 합리적인 대안이 마련된다면, 적극 협조 하겠다”주장했다.

김의원은“인천2호선 연장사업은 상대적으로 열악한 수도권 서남부지역인 경기도 시흥, 광명, 인천, 서울 금천 지역주민들의 광역 대중교통 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꼭 필요한 사업으로 현재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에서 진행 중인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에 반드시 반영 되어야 한다”고 강하게 촉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8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