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소방본부 '외출 전 전기레인지 꼭 확인하세요'

최근 5년간 세종시 전기레인지 화재 8건 모두 부주의가 원인

박은철 | 기사입력 2020/06/26 [06:56]

세종소방본부 '외출 전 전기레인지 꼭 확인하세요'

최근 5년간 세종시 전기레인지 화재 8건 모두 부주의가 원인

박은철 | 입력 : 2020/06/26 [06:56]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소방본부는 최근 생활양식의 변화로 편의성 등을 고려해 전기레인지를 설치하는 가구가 늘면서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자주 발생하고 있어 시민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전기레인지는 열원에 따라 자기장을 이용해 용기에 열을 가하는 인덕션, 열선의 상판을 직접 가열해 용기를 덥히는 하이라이트, 주철, 코팅열판 아래의 코일형태 전열선을 가열하는 핫플레이트로 구분된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세종시에서 발생한 전기레인지 화재는 8건으로 모두 다가구주택과 아파트에서 부주의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화재원인은 전기레인지 주변에 신문이나 키친타월 등의 가연물을 놓은 상태에서 전원을 차단하지 않은 것이 6건이고 조리도중 과열인 경우도 2건이나 있었다.

전기레인지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요리를 하지 않을 때에는 전기레인지 위에 아무것도 올려놓지 않아야 하며 고양이 등 반려동물이 있을 경우 덮개를 설치하거나 콘센트를 뽑아 전원을 차단해야 한다.

천창섭 대응예방과장은 “상판이 가열되는 하이라이트와 핫플레이트는 불꽃이 보이지 않아 깜박하고 외출을 하거나 스위치 조작 부주의로 주변의 가연물에 화재가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며 “사용하지 않을 때는 반드시 스위치가 꺼진 상태에 있는지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