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도시계획 반영 완료

박은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3/24 [21:20]

행복청,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도시계획 반영 완료

박은철 기자 | 입력 : 2020/03/24 [21:20]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의 차질 없는 건립을 지원하기 위해,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 등 도시계획 반영 절차를 완료하고 관보에 고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 및 개발·실시계획 반영*을 통해 산업단지 내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건립의 토대를 마련했다.

 

관련 법령 상 행정절차의 간소화**등이 가능하게 되어,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건립에 보다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

 

* 건축 허용용도 등을 기존 도시첨단산업단지 산업시설용지에 준하도록 설정함

** 「산업집적법」에 따른 입주계약 체결 시 공장설립 신고 등의 일괄 의제처리 가능

 

향후 일정으로,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는 올해 상반기 내 사업시행자(LH)와 토지매매계약, 관리권자(세종특별자치시)와 산업단지 입주계약 등을 체결할 예정이며,

 

하반기에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 건축설계를 마무리하고, 관련 건축 인·허가 등의 행정절차를 거쳐 연말에 착공하고 ’22년 하반기에 준공할 계획이다.

 

안정희행복청 도시성장촉진과장은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의 유치로 관련 산업군의 행복도시 입주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적극적인 행정지원을 바탕으로 핵심기업들의 유치활동을 전개하여 행복도시의 자족성을 확충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행복청과 세종특별자치시, 한국토지주택공사가 협업하여 유치한 ‘네이버 제2데이터센터’는 총사업비 6,500억 원을 투입하여 세계적 수준의 규모(연면적 25만㎡ 이상)로 건립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