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담동 코로나19 '취약계층 돌보기'실시

취약지 방역·단계적 돌봄 , 간식꾸러미 전달 등 실시

박은철 | 기사입력 2020/03/24 [08:46]

소담동 코로나19 '취약계층 돌보기'실시

취약지 방역·단계적 돌봄 , 간식꾸러미 전달 등 실시

박은철 | 입력 : 2020/03/24 [08:46]

 

세종특별자치시 소담동 주민센터와 소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코로나19 관련 취약계층의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취약계층 돌보기’를 실천한다.


[세종타임즈] 세종시 소담동 주민센터와 소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코로나19 관련 취약계층의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취약계층 돌보기’를 실천한다.

소담동과 소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취약지역 방역, 우편·문자·전화·방문을 통한 단계적 취약계층 건강관리, 급식지원이 필요한 아동에게 간식꾸러미 전달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3일부터 관내 버스정류장, 공원 내 놀이터, 운동기구 등을 순회하며 꼼꼼하게 방역을 실시하고 감염 예방수칙이 적혀있는 홍보전단지를 배부할 예정이다.

또, 코로나 19 바이러스에 취약한 노약자들을 위해 독거노인 가정을 직접 방문해 소독 실시, 예방수칙 설명 및 안내 건강상태를 확인하는 등 어르신들의 안전과 돌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감염 예방 행동수칙과 코로나19 대응상황을 수시로 안내하고 건강상태 파악을 위해 안부전화와 방문을 통한 노인맞춤 돌봄서비스도 실시한다.

이외에도 각 급 학교의 개학이 연장됨에 따라 집에서 생활하고 있는 저소득 가정 아동들이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과자, 음료 등의 간식과 비타민, 손세정제 등을 담은 간식꾸러미를 전달했다.

김상연 소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은 “코로나19 감염증 예방과 지역사회안전망 구축의 일환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칠 것”이라며 “특히 앞으로도 지속적인 방역 봉사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정경선 소담동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복지서비스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