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자 씨의 포크를 뺏을 수 있는 분은 누구일지”

김연자-붐, 군침 도는 가창력 대결 ‘메리 아모르파티’ 개최 '좋아요’ 수로 결정되는 승부

이현진 | 기사입력 2019/12/09 [15:11]

“김연자 씨의 포크를 뺏을 수 있는 분은 누구일지”

김연자-붐, 군침 도는 가창력 대결 ‘메리 아모르파티’ 개최 '좋아요’ 수로 결정되는 승부

이현진 | 입력 : 2019/12/09 [15:11]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세종타임즈]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김연자가 ‘메리 아모르파티’에서 포크를 지키기 위해 무릎을 꿇었다. 알고 보니 노래 대결의 승자가 ‘메리 아모르파티’의 디너 코스 요리를 즐길 자격이 주어지는 상황에서 그녀가 승부를 위해 강수를 둔 것. 이에 노래 대결에서 이겨 포크를 거머쥘 주인공은 누가 될 것인지 관심이 집중된다.

9일 월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는 김연자, 붐의 ‘메리 아모르파티’가 펼쳐진다.

김연자, 붐이 군침 도는 가창력 대결 ‘메리 아모르파티’를 열었다. 이는 무대를 실시간으로 본 시청자들이 보내는 ‘좋아요’ 개수에 따라 승부가 나는 가창력 대결. 대결에서 이긴 사람만이 마이크 대신 포크를 들고 준비된 디너 요리를 먹을 수 있다고 해 관심을 끈다.

먼저 붐은 “김연자 씨의 포크를 뺏을 수 있는 분은 누구일지”며 대결의 시작을 알렸다고. 이에 전직 유도 국가대표 선수 출신 조준호와 라이징 트로트 스타 요요미가 김연자에게 도전장을 내밀었다고 전해져 관심을 끈다. 이들은 상상을 초월하는 가창력으로 김연자를 위협했다고 해 과연 승자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김연자가 대결에서 이기기 위해 노래를 부르던 중 무릎까지 꿇은 모습은 그녀가 최선을 다해 승부에 임하고 있음을 느낄 수 있게 한다. 실제로 그녀는 심금을 울리는 가창력으로 분위기를 압도했다는 후문이어서 ‘메리 아모르파티’에 대한 관심을 높인다.

김연자를 무릎을 꿇게 만든 ‘메리 아모르파티’ 현장은 월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