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마을 야밤마실 - 뮤지컬&팝페라가 있는 역전야행 개최

28일 9월 문화가 있는 날 행사 뮤지컬·팝페라·버스킹 공연

박은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9/26 [08:38]

청춘마을 야밤마실 - 뮤지컬&팝페라가 있는 역전야행 개최

28일 9월 문화가 있는 날 행사 뮤지컬·팝페라·버스킹 공연

박은철 기자 | 입력 : 2019/09/26 [08:38]
    ‘청춘마을 야밤마실 - 뮤지컬&팝페라가 있는 역전야행’ 포스터


[세종타임즈] 세종특별자치시는 오는 28일 조치원역 문화광장에서 9월 문화가 있는 행사로 ‘청춘마을 야밤마실 - 뮤지컬&팝페라가 있는 역전야행’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선선한 가을바람이 부는 9월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뮤지컬을 주제로 오케스트라 공연 및 각종 체험행사가 조치원역 문화광장에서 열린다.

‘청춘마을 야밤마실’은 5월부터 11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주간에 열리는 문화가 있는 날 행사로, 문화체육관광부와 세종시가 공동 주최하고 세종문화원이 주관한다.

이날 오후 5시에 열리는 개막식에서는 꿈의 오케스트라 공연 등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한음오페라단, 루바체필하모니오케스트라가 공연한다.

이날 공연에서는 모차르트 오페라를 시작으로 ‘웨스트사이드스토리’, ‘맨오브라만차’, ‘Myfair lady'등 뮤지컬 음악과 ‘사랑 그 쓸쓸함에 대하여’, ‘한사람, 메기의 추억’, ‘오 솔레미오’ 등 팝페라 공연이 펼쳐진다.

개막에 앞서 오후 3시부터는 버스킹 공연, 전래놀이 한마당, 체험부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이춘희 시장은 “청춘마을 야밤마실 행사를 통해 보다 많은 시민들이 문화를 향유하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라며 “10월 문화가 있는 날 행사에도 더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고 만족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