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2019 조치원로 청춘문화제’ 개최

29일 무대공연·다문화 이해공간 마련

박은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9/25 [07:36]

세종시 ‘2019 조치원로 청춘문화제’ 개최

29일 무대공연·다문화 이해공간 마련

박은철 기자 | 입력 : 2019/09/25 [07:36]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특별자치시가 오는 29일 조치원읍의 중심가로인 역전교차로부터 시민회관사거리를 차 없는 거리에서 ‘2019 조치원로 청춘문화제’를 개최한다.

조치원로 청춘문화제는 전통시장 등 인근 상가의 침체된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기획된 행사로, 지난 8월부터 오는 11월까지 4차례에 걸쳐 매월 마지막 일요일 행사를 운영된다.

9월 이달의 프로그램은 ‘주민자치회’, ‘세종직장인밴드’ 등의 무대공연을 비롯해 다채로운 체험 공간이 준비돼 있다.

특히 세종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함께 ‘다문화이해’를 주제로 아시아국가의 전통의상·놀이·만들기 등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된다.

시는 이러한 문화행사를 통해 침체된 지역상권 활성화는 물론 주민화합과 문화교류의 장으로서 장기적으로 주민주도의 문화행사로 정착시켜 나갈 계획이다.

고재홍 도시재생과장은 “깊어가는 가을 정취에 맞춰 가족들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많이 마련했다”며 “이번달 조치원로 청춘문화제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조치원로 청춘문화제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28일 자정부터 29일 자정까지 24시간 조치원역 앞 중심가로에 차량 진입을 통제하며, 노선버스도 일부 우회 운행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