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피해 농가 지원위해 보은군 공직자 발 벗고 나서

이정욱 | 기사입력 2019/09/09 [10:45]

태풍 피해 농가 지원위해 보은군 공직자 발 벗고 나서

이정욱 | 입력 : 2019/09/09 [10:45]
    보은군

[세종타임즈] 정상혁 보은군수를 비롯한 보은군 공직자 300여명이 9일 태풍 피해 조사 및 긴급 일손돕기에 나섰다.

이날 직원들은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13농가 7ha에서 쓰러진 벼 일으켜 세우기, 낙과된 과일 수거하기 등 작업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추석 명절을 앞두고 피해 농가가 일손 부족으로 복구에 어려움이 없도록 피해조사 및 영농지원에 나서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