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A형간염 발생 급증' 예방접종이 최선

6일 기준 342명 발생.30~40대 연령층서 집중

박은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9/09 [08:51]

세종시, 'A형간염 발생 급증' 예방접종이 최선

6일 기준 342명 발생.30~40대 연령층서 집중

박은철 기자 | 입력 : 2019/09/09 [08:51]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특별자치시가 충청권에서 A형간염이 급증함에 따라 시민의 개인위생수칙 준수 및 예방 접종을 당부하고 나섰다.

올 들어 충청권의 10만 명당 A형간염 발생률은 대전 135.02, 세종 115.11, 충북 54.17, 충남 52.84로, 전국 평균치를 훌쩍 넘어서고 있다.

이 가운데 세종시 내 A형간염 환자 수는 9월 6일 기준 342명으로 전년도 동기간 대비 20배 이상 높은 수준을 보이고 있다.

특히 발생 환자의 77%가 30∼40대 연령층에 집중되고 있어 해당 연령대 시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A형간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예방백신을 접종하는 것이 최선이고, 오염된 음식물로 전파되므로 철저한 손씻기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고 날음식 섭취를 삼가고 반드시 끓인 음식을 섭취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8월 1일부터 보건소와 보건지소에서 일제히 A형간염 유료접종을 실시하고 있다”면서 “가까운 보건소·보건지소나 의료기관을 방문해 예방접종을 맞을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