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설공단, 고령층 주거복지를 위한 신흥사랑주택 ‘입주시작’

65세 이상 저소득 고령층 대상 공공임대주택 운영

박은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9/06 [15:09]

세종시설공단, 고령층 주거복지를 위한 신흥사랑주택 ‘입주시작’

65세 이상 저소득 고령층 대상 공공임대주택 운영

박은철 기자 | 입력 : 2019/09/06 [15:09]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시 시설관리공단은 65세 이상 저소득 고령층의 주거복지를 위한 공공임대주택인 세종신흥사랑주택 입주를 오는 7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신흥사랑주택은 조치원읍 신흥리에 지난 6월 준공되어 지하1층, 지상7층 규모로, 26㎡ 50세대, 33㎡ 30세대 등 총 80세대로 조성된 공공실버주택이다.

특히 1층에는 인근 주민과 입주민들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사회복지시설로, 피트니스실, 식당, 강당, 멀티룸, 미용실, 노인정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자격요건에 따라 입주가 확정된 44세대는 7일부터 10월 6일까지 한달 간 입주가 진행될 예정이며, 잔여 세대에 대해서도 9월 중 추가모집이 예정되어 있다.

각 순위별 자격요건은 1순위-소득이 생계.의료급여 수급자에 부합하는 국가유공자, 보훈 보상대상자, 2순위-생계▪의료급여 수급자, 일반 수급자 또는 차상위계층, 3순위–월평균 세대 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의 50% 이하인 자 중 ‘공공주택특별법 시행규칙’ 제13조 제2항에 따른 영구임대주택의 자산요건을 충족한 자이며, 선정에서 탈락한 후순위자는 입주 예정자로 관리된다.

신인섭 이사장은 “신흥사랑주택이 입주민들의 안전하고 희망찬 보금자리가 될 수 있도록 보다 전문적으로 운영·관리 할 것”이라며 ‘세종시 실버복지사업에 이바지하는 공공주택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