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문화재단, '김성녀와 함께하는 여민락콘서트'개최

마당놀이의 여왕 김성녀, 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공연 진행

박은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9/04 [14:56]

세종시문화재단, '김성녀와 함께하는 여민락콘서트'개최

마당놀이의 여왕 김성녀, 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공연 진행

박은철 기자 | 입력 : 2019/09/04 [14:56]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시문화재단은 오는 18일 저녁 7시 30분 세종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 ‘김성녀와 함께하는 여민락콘서트’ 세 번째 공연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차세대 소리꾼으로 주목받고 있는 유태평양이 특별게스트로 참여하고, 전통춤과 현대무용을 모두 겸비한 국수호디딤무용단이 함께 무대에 올라 <흥보전> 중 ‘제비노정기’를 새롭게 해석하여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마당놀이 흥보전과 심청전’ 공연 주제에 맞게 김성녀가 <심청전>의 뺑파(뺑덕어멈)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는 등 시즌 피날레 무대를 장식한다.

 

이번 마당놀이 공연은 원형무대 특징을 충분히 살려 무대와 객석의 경계를 낮추고 놀이공간을 넓게 활용하는 등 배우들의 역동적인 안무와 동선을 연출했다. 또한 관객 참여를 통해 마당놀이만의 풍자와 해학적 요소를 준비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여민락콘서트는 2017년 4월 개최 이후 현재까지 총 29회 공연, 12,589명이 관람하였다. 매월 기업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이번 9월 공연은 신신제약(주)과 한국메세나협회가 후원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