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제주청년, 성평등 문화확산에 앞장서다

성평등 청년네트워크 운영, SNS채널 통한 이슈확산 및 공감대 형성

진용두 | 기사입력 2019/07/23 [17:09]

20·30제주청년, 성평등 문화확산에 앞장서다

성평등 청년네트워크 운영, SNS채널 통한 이슈확산 및 공감대 형성

진용두 | 입력 : 2019/07/23 [17:09]
    젠더 가로지르기 로고

[세종타임즈] 제주특별자치도는 20·30 청년이 주체가 돼 지역의 성평등 문화 확산과 정책개선에 앞장서는 ‘성평등 청년 네트워크 운영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성평등 청년 네트워크 ‘젠가’는 지난 5월부터 성평등 사회실현에 함께하고자 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성평등 청년 네트워크 모임’을 5회 개최했으며, 이를 통해 청년그룹 단위별 성평등 이슈를 선정하고, 다양한 논의를 진행해왔다.

‘성평등 청년 네트워크 운영사업’은 2019년 제주특별자치도 양성평등기금 지원사업으로, 제주청년협동조합에서 주관해 추진 중에 있다.

또한, 성평등 인식확산을 위해 ‘젠가’라는 이름으로 SNS채널을 개설·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온·오프라인 활동연계는 물론 다양한 성평등 콘텐츠와 성평등 정책, 이슈 등을 공유하고 있으며 향후 진행될 성평등 정책 참여단 활동 등도 확산해 나갈 예정이다.

성평등 청년 네트워크 ‘젠가’는 오는 31일까지 성평등 사회 및 정책에 관심이 있는 만 19세 이상 34세 미만의 제주청년을 대상으로, 성평등 정책 참여단을 모집 중에 있다.

성평등 정책 참여단 활동은 오픈 아카데미와 워크숍 등을 통해 성평등 거버넌스 역량강화는 물론 8월부터는 성평등, 여성, 청년 관련 도의회 의정 모니터링에도 참여할 수 있다.

모집 관련 자세한 내용은 제주청년협동조합 또는 페이스북 페이지로 문의하면 된다.

이현숙 도 성평등정책관은 “성평등 이슈에 대해 청년세대의 관심이 높아지고, 다양해진 정책요구에 따라 청년들의 소통채널을 마련했다”며 “이를 보다 활성화해 지속발전 시켜 나가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