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공공건축물 5건 건설기술용역·시공평가' 실시

15일부터 17일 자체 평가위원회 구성·평가.예산 절감 기여

이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19/05/22 [08:47]

세종시, '공공건축물 5건 건설기술용역·시공평가' 실시

15일부터 17일 자체 평가위원회 구성·평가.예산 절감 기여

이재희 기자 | 입력 : 2019/05/22 [08:47]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특별자치시가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한솔동 복합커뮤니티센터 기능보강공사 등 총 5건의 공공건설 사업에 대한 건설기술용역 및 시공평가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해당업체에 통보했다.

건설기술용역 및 시공평가는 건설기술진흥법에 따라 건설공사의 품질 저하를 방지하기 위해 실시되며, 계약금액 2억 원 이상의 설계용역과 건설사업관리용역, 총공사비 100억 원 이상의 시공 사업을 대상으로 한다.

실시설계는 해당 건설공사가 착공된 때부터 6개월 이내, 건설사업관리 및 시공은 해당 건설공사가 90% 이상 진척됐을 때부터 해당 건설공사의 준공 후 60일 이내에 실시해야 한다.

설계용역은 설계성과품 품질을 평가하고, 건설사업관리용역은 건설기술용역업자와 참여기술자에 대해 평가를 하며, 시공평가는 품질 및 시공관리에 주안점을 두고 평가한다.

시는 건설기술용역 및 시공평가를 국토부 지정 위탁기관에 의뢰하지 않고, 건축사 및 시공·구조기술사 등 전문가를 평가위원으로 구성해 자체적으로 평가를 실시함으로써 예산 절감에 기여했다.

평가 대상은 세종시립도서관 설계용역 및 아름청소년수련관 설계용역, 한솔동 복컴 기능보강 및 지방자치회관 건설사업관리용역, 한솔동 복컴 기능보강 및 지방자치회관 시공평가 등이다.

시는 평가위원별로 채점한 평가점수의 평균점수를 건설기술평가관리시스템에 입력해 향후 종합심사낙찰제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김규범 공공건설사업소장은 “건설기술용역 및 시공 평가를 통해 우리 시의 공공건축물의 품질을 높여 실질적인 행정수도의 위상을 강화하고,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2019 조치원 봄꽃축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