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문화재단, 국악강좌 열린공연‘오월의 노래’개최

판소리 심청가, 신쾌동류 거문고산조 등 해설과 함께 60분간 진행

이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19/05/15 [07:54]

세종시문화재단, 국악강좌 열린공연‘오월의 노래’개최

판소리 심청가, 신쾌동류 거문고산조 등 해설과 함께 60분간 진행

이재희 기자 | 입력 : 2019/05/15 [07:54]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시문화재단은 세종여민락아카데미 국악강좌의 열린공연을 오는 16일 오전 10시 초려역사공원에서 개최한다.

 

열린공연은 지난 3월부터 10주간 운영된 아카데미 국악강좌의 일환으로 기획되었으며, 연주와 해설을 직접 현장에서 들을 수 있는 소규모 렉처 콘서트로 진행된다.

 

이번 공연에서는 ‘남창가곡 편락’, ‘신쾌동류 거문고산조’, ‘줄놀이’, ‘판소리 심청가 중 심청이 인당수에 빠지는 대목’, ‘오월의 노래’ 등 5곡을 한국교원대 음악교육과 최진 교수의 해설과 함께 60분 동안 선보인다.

 

특히 ‘신쾌동류 거문고산조’는 중요무형문화재 제16호로 지정된 곡으로 거문고 고유의 악기 특성과 술대로 연주하는 기법으로 간결하고 중후한 멋을 느낄 수 있다. 또한 ‘줄놀이’와 ‘오월의 노래’는 열린공연에서 초연되는 곡으로 12현 전통가야금 독주로 연주된다.

 

세종여민락아카데미 상반기 강좌는 3월부터 국악을 비롯해 인문, 클래식 등 6개 강좌로 10주간 운영됐으며, 하반기 강좌는 9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열린공연은 관람을 원하는 시민 누구나 예매 없이 자유롭게 참여가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6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