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재난 취약가구 생활 속 전기화재 예방 점검'추진

13일부터 31일 저소득층 100가구 대상 노후시설 교체 등 추진

이재희 기자 | 기사입력 2019/05/13 [08:37]

세종시, '재난 취약가구 생활 속 전기화재 예방 점검'추진

13일부터 31일 저소득층 100가구 대상 노후시설 교체 등 추진

이재희 기자 | 입력 : 2019/05/13 [08:37]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특별자치시가 가정의 달을 맞아 13일부터 오는 31일까지 관내 주거환경이 열악한 가구를 대상으로 생활 속 전기화재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을 추진한다.

이번 안전점검은 시민안전국 안전정책과가 한국전기안전공사에 위탁해 실시되는 것으로, 연기면 내 저소득계층 100가구에 대한 전기시설물을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대상은 누전차단기와 개폐기 상태, 옥내 배선의 적정 여부, 노후 전기시설 교체 등이며, 점검 현장에서는 올바른 전기제품 사용법, 화재예방 등 안전 교육도 병행 실시된다.

곽근수 안전정책과장은 “재난 취약계층이 각종 안전사고 위험으로부터 벗어나 안심하고 살 수 있도록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3년부터 6년간 관내 읍·면에 위치한 재난취약 743가구에 대해 안전 점검을 실시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6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