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문화재단, 공공예술프로젝트‘多화만사성 BUS’개막식 개최

시민 100여명의 작품이 담긴 BRT 900번 버스, 12월 14일까지 6주간 운영

강승일 기자 | 기사입력 2018/11/02 [18:04]

세종시문화재단, 공공예술프로젝트‘多화만사성 BUS’개막식 개최

시민 100여명의 작품이 담긴 BRT 900번 버스, 12월 14일까지 6주간 운영

강승일 기자 | 입력 : 2018/11/02 [18:04]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세종시문화재단(대표 인병택)은 2일 세종시문화재단에서 시민 참여형 공공예술프로젝트 ‘多화만사성 BUS’ 개막식을 개최했다.

 

이 날 개막식은 공공예술프로젝트 참여단체와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장애인 수어동아리‘오버더레인보우(OVER THE RAINBOW)’의 축하공연과 세종시문화재단 인병택 대표이사의 인사말과 세종도시교통공사 고칠진 사장의 축사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多화만사성 BUS’ 프로젝트는 세종시 무지개다리사업인‘多화만사성’과 지역의 대표 교통수단 ‘BRT’를 결합하여 세종시 문화다양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가치 확산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특히 전의초등학교, 세종시 YWCA 고령자인재은행, 세종시 YWCA 성인권상담센터, 아시아하모니 협동조합, 세종시 장애인복지관 등 지역에서 활동하는 문화다양성 매개기관과 세종시민 100여명이 함께 작업과정에 참여했고, 문화재단과 교통공사가 아트버스로 완성했다.

 

박상용 예술지원팀장은 “어렵게 느껴지는 문화다양성을 교통수단과 접목하여 재미있고 즐겁게 접근하고자 했다”며,“ 앞으로 6주 동안 두 대의 900번 버스가 ‘多화만사성’버스로 운영될 예정인데, 이용하는 시민들은 SNS 이벤트, 워크지 등으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고 말했다.

 

▲     © 세종타임즈

 

한편, 세종시문화재단과 세종도시교통공사는 “사람 중심의 명품 교통문화 창출 및 문화다양성 가치 확산을 위한”업무협약을 지난 달 31일에 체결하고, 앞으로도 문화다양성 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나가기로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