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도담중 김태연 학생 대상 수상

2018년 세계학교우유의 날 경연대회 우유주제 에피소드 부문 대상

강승일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7:31]

세종시교육청, 도담중 김태연 학생 대상 수상

2018년 세계학교우유의 날 경연대회 우유주제 에피소드 부문 대상

강승일 기자 | 입력 : 2018/10/11 [17:31]

 

▲  아빠의 우유   김태연 학생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도담중학교(교장 우준식)가 11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2018년 세계학교우유의 날 기념식」에서 1학년에 재학 중인 김태연 학생이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세계학교우유의 날 기념식은 교육부(장관 유은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낙농진흥회(회장 이창범)가 학교 우유급식의 중요성을 알리고 우수사례 발굴·보급을 통해 학교 우유급식 확대 등을 도모하기 위해 매년 개최해오고 있으며,

 

세계학교 우유의 날을 기념하여 지난 5월 1일부터 6월 23일까지 전국 초·중·고 학생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2018년 세계학교우유의 날 경연대회」 공모를 진행했다.

 

※우유포스터(초등), 우유주제 에피소드(중등), 우유주제 UCC(고등), 우유급식 사진(교직원) 등 4개 부문

 

이 중 우유 주제 에피소드 부문에서 도담중 김태연 군이 우유의 중요성을 농작물 재배와 비유한 ‘아빠의 우유’가 농림축산부장관상 대상(상금 70만원, 트로피)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김태연 학생은 “우유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보는 계기가 됐고, 앞으로도 우유를 거르지 않고 꾸준히 먹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우준식 교장은 “우유는 학생들의 성장기에 골격을 형성하는데 가장 필요한 칼슘의 주공급원으로 학교우유급식에 대한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미래의 주역인 학생들이 우유 섭취를 통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교육청은 관내 종촌초 이서현(3학년), 새롬초 이미경(6학년)학생이 우유포스터 부문 입선하여 낙농진흥회장상을 수상했고, 의랑초가 3년 연속 시·도별 추천 우수학교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 금빛 바다에 빠지다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