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교육안전위, 학생 행복지수 세계 1위 코펜하겐 방문

8일부터 7일간 덴마크 코펜하겐 교육 시스템 탐방

강승일 기자 | 기사입력 2018/10/08 [19:52]

세종시의회 교육안전위, 학생 행복지수 세계 1위 코펜하겐 방문

8일부터 7일간 덴마크 코펜하겐 교육 시스템 탐방

강승일 기자 | 입력 : 2018/10/08 [19:52]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세종특별자치시의회(의장 서금택) 교육안전위원회(위원장 상병헌) 소속의원들이 행복지수 세계 1위 도시인 덴마크 코펜하겐을 8일부터 14일까지 7일간 방문한다.

 

이번 국외 연수는 내년 상반기에 세종시와 세종시교육청이 공동으로 설립하는‘행복교육센터(방과후학교 지원센터)’의 본격적인 운영을 앞두고 사전 탐사 차원에서 이뤄졌다.

 

세종시와 세종시교육청은 행복교육센터를 통해 방과후학교(돌봄, 마을학교,방과후교실 포함)의 체계적인 관리와 운영, 강사의 관리 및 프로그램 개발 등에 필요한 교사의 업무를 경감시키고, 학생들의 행복지수를 높인다는계획이다.

 

덴마크와 스웨덴, 핀란드, 노르웨이 등 북유럽과 독일, 영국 등 유럽의방과후학교는 이미 30여 년 전부터 지방정부가 지원센터를 설립‧운영하고 있다. 특히 이곳의 방과후학교는 덴마크 학생들의 행복지수가 세계적으로 가장 높은 것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교육안전위 위원들과 교육청 학교혁신과, 행정과 직원 등 16명의방문단은 숲유치원(스톡홀름스게이브)과 바흐네호이 애프터스콜레(한국의자유학년제 전담 학교), 로스킬레 초등학교, 방과후 유스센터 등을 방문해수업 현장을 탐구하고 교사와 학생들과 토론회도 갖는다. 또한 덴마크거주 학부모들과의 간담회를 갖고 덴마크의 교육 전반에 걸쳐 상세하게파악하는 기회도 갖는다.

 

방문단은 관광 등의 일정 없이 코펜하겐 시내에서 머무르며, 방과후학교와 자유학년제 학교의 운영 및 관리 등을 심층적으로 조사해 행복교육센터 운영에 적용케 할 계획이다.

 

아울러 코펜하겐의 공공자전거 운영 및 시민들의 자전거 이용 현황도파악할 예정이다. 코펜하겐 시민들 10명 중 4명은 자전거를 타고 출퇴근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한편, 방문단은 지난 4일 서울 도봉구의‘도봉마을방과후지원센터’박동국 센터장을 세종시의회로 초빙해 사전 교육 차원에서 특강을 받기도 했다.

 

도봉마을방과후지원센터는 덴마크의 방과후학교 지원센터를 벤치마킹해2015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국내에서는 방과후학교 운영의 우수 사례로 손꼽히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 금빛 바다에 빠지다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