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폐자재 모아 매년 명절 불우이웃 돕기 실천

세종문화예술회관 직원 최종옥 씨 12년째 선행

강승일 기자 | 기사입력 2018/09/20 [10:51]

세종시, 폐자재 모아 매년 명절 불우이웃 돕기 실천

세종문화예술회관 직원 최종옥 씨 12년째 선행

강승일 기자 | 입력 : 2018/09/20 [10:51]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특별자치시 세종문화예술회관에 근무하는 직원 최종옥씨가 12년간 명절 때마다 불우이웃을 돕고 있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문화예술회관에서 청소원으로 근무하는 최 씨는 2006년부터 매년 공연·행사 후 나온 폐자재를 수거해서 모은 돈으로 주변에 형편이 어려운 가정을 돕고 있다.

최 씨의 선행은 올해도 어김없이 이어져 추석을 앞둔 19일에는 조치원읍 번암리 조모 할머니 댁을 방문해 성금을 전달했다.

최 씨는 올해는 폐지가격 하락으로 한 가정밖에 도움을 주지 못해 아쉬움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앞으로도 어려운 처지에 있는 이웃이 명절을 잘 보낼 수 있도록 봉사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 금빛 바다에 빠지다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