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신신제약 세종공장 기공식

세종서 글로벌 제약사로 제2의 도약

강승일 기자 | 기사입력 2018/01/30 [12:00]

세종시, 신신제약 세종공장 기공식

세종서 글로벌 제약사로 제2의 도약

강승일 기자 | 입력 : 2018/01/30 [12:00]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파스의 대명사로 잘 알려진 신신제약이 세종특별자치시에 둥지를 튼다.

신신제약은 30일 세종첨단산업단지에서 세종시 이귀현 경제산업국장과 신신제약 김한기 대표를 비롯, 관계 공무원과 신신제약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공식을 가졌다.

신신제약은 반세기가 넘는 시간동안 외용제 전문 제약기업으로 성장해, 파스, 반창고를 비롯, 100여 종에 달하는 의약품 및 의약외품을 생산하고 있다.

또, 최근에는 치매완화치료 패치제와 에어로솔 무좀치료제를 출시하는 등 기술개발에도 역량을 발휘하고 있으며, 대한장애인컬링협회와 국가유공자를 후원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글로벌 제약회사로 제2의 도약을 위해 세종시 이전을 결정한 신신제약은 세종첨단산업단지 내 3만8,285㎡ 부지에 약 500억원을 투입해 본사 및 공장을 건립하고, 종업원 350여명을 상시 고용할 계획이며, 2019년 초, 공장 준공과 함께 본격적인 생산에 돌입하게 된다.

이귀현 경제산업국장은 “기술력과 기업가치 측면에서 높은 잠재력을 가진 신신제약이 세종시와 만나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확신한다”며 “글로벌 제약사로 제2의 도약을 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4
광고
광고
광고